그 기쁘신 뜻을 위하여(엡1:5)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할지어다 (벧전1:16)

죽지 않는 자와 사망을 이기는 자

어떤 작은 나라에 코 위에 눈이 1개 달린 사람들이 살고 있었다. 그러므로 그들은 옛날부터 태어나서 죽을 때까지 눈이 2개인 사람을 본적이 없었다. 그러던 어느 날 눈 1개가 정상인 그들이 다른 나라에 눈 2개 달린 사람이 살고 있다는 말을 들었다. 그러나 그들은 궁금해하거나 믿지 않고 절대 그런 사람은 없다고 주장했다. 마찬가지로 사람들은 태어나 결국 죽고 한평생을 살면서 죽지 않는 사람이나 죽었다가 다시 살아난 사람을 본적이 없으니 살고자하는 마음을 버리고 자신을 짐승과 벌레로 여기는 자들은 사람이 죽지 않거나 다시 태어나 영생한다는 말씀을 믿지 못한다.

물론 사람이 죽는 것은 맞다. 말씀도 한 번 죽는다고 증거한다. 하지만 성경에 기록된 죽음은 원수가 주는 생각처럼 죽으면 끝난다거나 자기 맘대로 다른 존재로 태어나거나 창조자의 허락 없이 고통 없는 평화로운 곳으로 가는 것이 아니니 아버지의 때가 되어 사람의 영혼이 썩어질 육에서 나오는 것을 뜻한다. 그러므로 은혜 받지 못한 영혼이 육의 장막에서 나오면 그리스도의 법적인 심판을 받고 무저갱으로 내려가니 그는 영원히 빛을 보지 못한다. 그리고 썩어질 육을 위해 세상에 소망을 두고 살던 자가 육과 분리되면 그의 가족과 친구들이 슬퍼하되 자신의 영혼이 영원히 산다는 것을 알아도 심지어 다른 영혼의 죽음을 보면서도 피를 거부한다. 게다가 지금은 노아의 때처럼 자기욕심과 유익만 생각하는 마지막 때이니 축하 받지 못하는 출생과 쓸쓸한 죽음도 많다.

그러나 아버지의 말씀은 사망의 심판과 더불어 육에서 나온 영혼이 영원히 산다는 것도 증거한다. 그러므로 교회시대에 영혼이 먼저 나와 자신의 몸이 죽는 것을 본 자들이 있었으며 그리스도께서 다시 오시는 마지막 때에는 아예 살아있는 상태로 올라가리니 그들은 가족과 지체들과 일일이 곧 다시 만나자는 인사를 나눈 뒤 축하 받으며 둘째하늘의 낙원으로 올라가 그리스도의 품에 안긴다. 한편 죽지 않는 자와 달리 육의 죽음을 당하고 몸에서 나와 새로운 몸을 입고 영원히 사는 영혼들도 있다. 하지만 아버지께서는 사망을 이긴 자를 오직 한 명 보이셨으니 사람들은 죽었다 다시 사는 것을 이해도 믿지도 못하되 소수는 믿는다. 그러므로 이김이 사망을 삼킨 후로 이긴 자들이 있었으며 재림 때도 있으리니 그들의 죽음은 영원한 사망으로 들어가는 자들의 헛된 죽음과 다르다. 즉 그들의 죽음은 자신이 주님께 받은 은혜로써 아버지께 영광을 돌려드리기 위해 육에서 나오는 것이니 가족과 지체들이 그리스도의 깨달음을 얻어 푯대로 삼는 죽음이다. 그러므로 그들은 육의 장막에서 나오는 순간 하늘에 계신 아버지와 그리스도의 환영을 받으며 낙원으로 올라가 심판 받고 영원한 삶을 시작하되 이제는 썩어질 육체가 아닌 거룩한 육체를 입고 한 몸에 들어가 영원하신 아버지의 품에 안긴다. 그리하여 이 두 종류가 몸의 부활이요 큰 구원이니 육체로는 사람처럼 심판을 받지만 영으로는 하나님처럼 사는 구원은 하늘의 형체를 입고 영원히 산다.

“스스로 지혜 있다 하나 우준하게 되어 썩어지지 아니하는 하나님의 영광을 썩어질 사람과 금수와 버러지 형상의 우상으로 바꾸었느니라”

“한 번 죽는 것은 사람에게 정하신 것이요 그 후에는 심판이 있으리니”

“저가 죽으매 가져가는 것이 없고 그 영광이 저를 따라 내려가지 못함이로다 저가 비록 생시에 자기를 축하하며 스스로 좋게 함으로 사람들에게 칭찬을 받을지라도 그 역대의 열조에게로 돌아가리니 영영히 빛을 보지 못하리로다”

“사망을 영원히 멸하실 것이라 주 여호와께서 모든 얼굴에서 눈물을 씻기시며 그 백성의 수치를 온 천하에서 제하시리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그 날에 말하기를 이는 우리의 하나님이시라 우리가 그를 기다렸으니 그가 우리를 구원하시리로다 이는 여호와시라 우리가 그를 기다렸으니 우리는 그 구원을 기뻐하며 즐거워하리라 할 것이며”

“내가 저희를 음부의 권세에서 속량하며 사망에서 구속하리니 사망아 네 재앙이 어디 있느냐 음부야 네 멸망이 어디 있느냐 뉘우침이 내 목전에 숨으리라”

“이 썩을 것이 썩지 아니함을 입고 이 죽을 것이 죽지 아니함을 입을 때에는 사망이 이김의 삼킨 바 되리라고 기록된 말씀이 응하리라 사망아 너의 이기는 것이 어디 있느냐 사망아 너의 쏘는 것이 어디 있느냐 사망의 쏘는 것은 죄요 죄의 권능은 율법이라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우리에게 이김을 주시는 하나님께 감사하노니 그러므로 내 사랑하는 형제들아 견고하며 흔들리지 말며 항상 주의 일에 더욱 힘쓰는 자들이 되라 이는 너희 수고가 주 안에서 헛되지 않은 줄을 앎이니라”

“그러나 나는 이제라도 주께서 무엇이든지 하나님께 구하시는 것을 하나님이 주실 줄을 아나이다 예수께서 가라사대 네 오라비가 다시 살리라 마르다가 가로되 마지막 날 부활에는 다시 살 줄을 내가 아나이다 예수께서 가라사대 나는 부활이요 생명이니 나를 믿는 자는 죽어도 살겠고 무릇 살아서 나를 믿는 자는 영원히 죽지 아니하리니 이것을 네가 믿느냐 가로되 주여 그러하외다 주는 그리스도시요 세상에 오시는 하나님의 아들이신 줄 내가 믿나이다”

“우리가 이같이 큰 구원을 등한히 여기면 어찌 피하리요 이 구원은 처음에 주로 말씀하신 바요 들은 자들이 우리에게 확증한 바니”

“이를 위하여 죽은 자들에게도 복음이 전파되었으니 이는 육체로는 사람처럼 심판을 받으나 영으로는 하나님처럼 살게 하려 함이니라 만물의 마지막이 가까왔으니 그러므로 너희는 정신을 차리고 근신하여 기도하라”

“오히려 자기를 비어 종의 형체를 가져 사람들과 같이 되었고”

4월 19일 죽지 않는 자와 사망을 이기는 자

할렐루야 우리 예수

주의 친절한 팔에 안기세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태그 구름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