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기쁘신 뜻을 위하여(엡1:5)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할지어다 (벧전1:16)

일만 달란트

어리석고 무식하고 교만한 자들은 고통스런 십자가의 피로 죄가 사해졌음을 읽거나 듣고는 다른 사람들에게 말하길 우리는 믿음으로 죄가 용서받았으니 여러분은 더 이상 불의하거나 죄인이 아니라고 가르친다. 그러므로 이렇게 어리석고 무식하고 교만한 자들과 또한 설교자들의 말을 들었을 때 성경을 펴서 그들의 말이 맞는지 틀리는지 맞추어보지 않고 따르는 어리석은 자들은 자신과 함께 거하는 연약한 지체들이 실수를 저지르며 범죄하는 것을 보았을 때 그들을 불쌍히 여기며 기도와 말씀으로 섬기기 보다는 오히려 그들을 비판하고 정죄하며 자신의 의를 드러내는 이유는 그들은 자신의 마음과 생각과 행위와 말로 쉴새 없이 불의와 죄악을 범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어리석고 무식하고 교만한 가르침에 따라 자신이 의롭고 거룩하다고 믿기 때문이다.

그러나 그리스도의 보혈로 거듭남의 은혜를 얻은 자들 가운데 십자가의 은혜를 잊지 않고 자신의 마음속 깊이 간직하고 있는 영혼들은 어리석고 무식하고 교만한 자들이 믿는 것을 동일하게 믿되 자신이 불의한 죄인이었음을 한 순간도 잊지 아니한다. 그러므로 죄인중의 괴수로서 죽어 마땅한 자신을 아버지께서 아들의 그 고통스런 십자가의 보혈로 용서해주시고 두 팔을 벌리시어 당신의 그 거룩하신 품에 받아주셨음을 감사하며 자신의 불의와 죄를 보고 날마다 낮아지는 자는 자신과 함께 거하고 있는 다른 지체들의 실수와 연약한 죄를 보았을 때 그들을 비판하고 정죄하며 자신의 의를 드러내지 못하고 연약한 지제들이 범하는 실수와 죄를 보았을 때 입을 닫고 오히려 그들을 불쌍히 여기며 오직 기도와 말씀으로 섬긴다. 그것은 죄인중의 괴수들 가운데 십자가의 은혜를 잊지 않고 있는 자는 죄인들의 실수와 죄를 보며 오히려 자신의 실수와 죄를 보기 때문이다.

“믿음이 연약한 자를 너희가 받되 그의 의심하는 바를 비판하지 말라”

“우리 강한 자가 마땅히 연약한 자의 약점을 담당하고 자기를 기쁘게 하지 아니할 것이라”

“남편 된 자들아 이와 같이 지식을 따라 너희 아내와 동거하고 저는 더 연약한 그릇이요 또 생명의 은혜를 유업으로 함께 받을 자로 알아 귀히 여기라 이는 너희 기도가 막히지 아니하게 하려 함이라”

“그 종이 엎드리어 절하며 가로되 내게 참으소서 다 갚으리이다 하거늘”

“그 동관이 엎드리어 간구하여 가로되 나를 참아 주소서 갚으리이다 하되”

“너희가 각각 중심으로 형제를 용서하지 아니하면 내 천부께서도 너희에게 이와 같이 하시리라”

“이러므로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받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심과 같이 너희도 서로 받으라”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태그 구름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