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기쁘신 뜻을 위하여(엡1:5)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할지어다 (벧전1:16)

선한 자에게는 그 쌓은 선에서 선한 것이 나오고 악한 자에게는 그 쌓은 악에서 악한 것이 나온다. 나무가 좋으면 가지와 열매가 좋되 그것은 땅속에 눈에 보이지 않는 나무의 뿌리가 좋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홀로 한 분 신으로서 절대 의와 절대 거룩한 성품을 소유하신 아버지께서는 사람을 처음부터 불의나 죄악을 행하는 인격체로 지으시지 아니하셨다. 오히려 아담과 하와의 육체를 깨끗한 재료로 깨끗한 물에서 지으시고 생기와 함께 의롭고 거룩한 성품을 불어넣어주셨으나 그들은 자신의 마음에 욕심과 교만을 품었기에 원수의 거짓말을 들었을 때 스스로 꼬임을 받아 범죄하고 타락했던 것이다. 그리하여 지금도 이 땅에 원수와 하나된 악한 자들의 말과 행위를 보면 그것은 아버지께로 오는 것이 아니요 먼저 인격체인 그의 안에 품은 것을 원수가 알고 말로써 꼬이기에 그가 양심을 버리고 불의와 죄악으로 자신과 다른 영혼들 더럽히게 되는 것이다.

또한 둘째사람만이 아니요 영을 주시지 않은 다른 모든 피조물도 비 인격체일지라도 의롭고 깨끗하게 창조하셨으니 태초에 에덴동산을 창설하시기 전에 모든 동물에게 필요한 풀과 곡식과 과실을 필요한 만큼 충분히 준비하시고 각종 동물들을 선하게 만드셨다. 또한 큰 동물과 작은 동물이 서로를 도울 수 있도록 하셨으니 큰 동물은 자신의 힘으로 작은 동물들을 도왔으며 작은 동물은 자신의 지혜로 큰 동물들을 이끌었다. 그러나 당시 원수는 에덴동산에서 사람만이 아니요 낙원의 안과 밖에 있는 동물들도 선악으로 타락시켰다. 그러므로 서로를 피 흘리지 않던 짐승들이 원수를 통해 다른 짐승의 피 맛을 본 후부터는 자기보다 약한 짐승들을 잡아먹기 시작했다. 그리하여 그때부터 풀과 곡식과 과일만을 먹을 수 있도록 만들어진 그 이빨이 점점 더 날카롭게 변했으니 오늘날 자기보다 약한 짐승을 잡아먹는 짐승들의 그 날카로운 이빨과 발톱이 그것을 증거한다.

게다가 원수는 아버지의 선한 피조물을 더럽히는 것에서 그치지 않고 다른 동물을 잡아 피 흘려 죽이도록 날카로운 이빨과 포학한 성격을 가진 큰 공룡들을 불법적으로 만들었다. 그러나 아버지께서는 이곳 저곳을 다니며 두려움 없이 악을 행하는 그 짐승들을 보시고 사막에 내어 던지셨고 또한 바닷속의 땅을 여시어 멸망시키셨다. 그러므로 오늘날 발견되고 있는 공룡화석을 통해 다른 짐승들을 잡아서 죽이기에 적당한 몸의 구조와 그 날카로운 발톱과 이빨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

하지만 인격적인 존재로 지음 받았기에 이성을 가진 사람이 만일 원수의 이러한 불법적인 창조와 짐승을 악하게 만드는 진화의 과정을 인정하지 못하면 그는 아버지를 완전히 의로우시고 거룩하신 참된 생명의 신으로서 받아들이거나 믿지 못한다. 그리하여 오늘날 자신의 눈에 보이는 동물의 세계에 있는 먹이사슬과 또한 세상사람들의 조직 안에 있는 짐승 같은 약육강식 즉 자신의 욕심과 교만과 의를 통해 벌어지는 거짓말과 미움과 살인과 간음과 도둑질과 강간과 전쟁 같은 무질서를 보며 모든 것이 아버지와 그리스도께로 인한 것이라거나 혹은 신이 있다면 세상이 이렇게 되도록 가만히 놔두겠냐고 말하게 된다. 그래서 이방인들은 아버지께서 처음부터 불의와 죄를 저지르도록 사람을 지으셨고 짐승도 처음부터 약한 짐승들을 피 흘리도록 창조하셨다고 생각한다.

그러나 아버지께서 자녀를 사랑하시는 마음의 1000분의 1을 받은 육신의 부모도 자기가 낳은 자녀에게는 좋은 것을 줄줄 아니 기름을 펄펄 끓여서 자신의 눈에 넣어도 아프지 않을 자식들 앞에 놔두는 부모는 없다. 요구르트에다 독을 타서 자기자식에게 주며 기뻐하는 사람도 없다. 그러므로 그런 비인격적인 생각은 마치 부모가 자식을 낳은 후 사랑과 희생으로 키우기 보다는 오히려 자신을 위한 도구로 이용하고자 자식을 낳는다거나 혹은 악하게 키우는 게 부모의 마음이라고 하는 것과 같지만 원수와 마음을 합하면 이런 일들이 가능해진다. 그러므로 자기가 낳은 자식을 버리거나 뱃속에서 죽이거나 죽을 때 자식을 데려가는 자가 있고 보험가입하고 부모와 배우자를 죽이는 자도 있다. 하지만 그것은 아버지께서 그렇게 창조하셨기 때문이 아니요 사람이 자신을 지으신 아버지의 말씀에 순종치 않고 자신의 욕심과 영광과 의를 위해 오히려 죄를 창조한 원수의 말을 듣고 따르기 때문이니 이런 무질서를 통해 원수의 존재와 불법이 에덴에서만 아니요 지금도 이 세상에 확실히 나타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아버지와 그리스도께로 모든 원인을 돌린다면 그것은 그가 지능과 이성이 떨어지기 때문이 아니요 그의 안에 있는 원수의 인격 즉 죄로 인함이다.

그러나 원수의 이런 불법을 끝까지 믿지 못하는 자에게도 자신의 눈으로 그것을 직접 확인할 때가 다가오고 있다. 그러므로 그리스도께서 둘째하늘을 이끌고 첫째하늘을 가르고 강림하실 때 불의하고 죄악된 이 세상을 피의 증거로 심판하시며 또한 처음에 선하게 창조하신 낙원처럼 이 땅을 회복시키신다. 그러나 원수는 회복이 이르기 전에 세상을 더욱더 더럽히고자 또한 사람들이 세상에서 눈을 떼고 그리스도의 십자가로 가지 못하도록 자신을 따르는 사람들을 통해 다시금 공룡들을 만들어낸다. 그리고 마지막 때에 원수가 자신의 불법을 통해 행하기 원하는 것은 태초와 동일하니 태평양에 떠있는 큰 섬과 남아메리카에다 만든 육지의 공룡을 가지고는 동물과 사람을 잡아먹고 벵갈만의 해안에다 만든 물의 공룡들로는 물을 오염시키며 많은 질병들을 일으킨다. 하지만 원수는 태초에 하늘을 나는 것과 바다 속을 헤엄치는 것과 육지를 뛰어다니는 세 가지 종류의 공룡을 만들었으나 마지막 때에는 하늘을 나는 공룡은 만들지 않는다. 왜냐하면 원수는 사람의 피를 좋아하니 당시 날아다니는 공룡을 만든 후 그들이 동물과 사람의 피를 흘리기 원했으되 그들은 풀만을 원하여 원수자신의 악한 욕구를 채워주지 못했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원수는 한번 경험이 있기에 마지막 때에 하늘을 나는 공룡은 제외시킨다.

그러나 원수가 더럽힌 이 첫째하늘과는 달리 의롭고 거룩한 셋째하늘에는 태초의 낙원처럼 오직 선한 동물만 있다. 그리고 아버지께서는 세 하늘을 순서대로 창조하시되 셋째하늘의 만물을 보고 둘째하늘의 만물을 둘째하늘의 피조물을 보고 이 첫째하늘의 피조물을 만들도록 계획하셨으니 셋째하늘에는 현재 사람들이 보고 있는 것과 있어도 보지 못하는 모든 동물이 다 있고 더 있다. 게다가 아버지께서는 그리스도와 같은 영광의 자녀와 그리스도의 정결하고 신령한 교회에게는 창조의 능력과 지혜를 주신다. 그러므로 그들은 시간과 공간의 끝이 없는 영원한 본향으로 올라갔을 때 아버지의 뜻과 계획에 따라 선하고 아름답게 창조한 후 공의와 사랑으로 다스리며 셋째하늘을 충만하게 번성시키므로 태초에 아버지께서 첫째와 둘째사람에게 주셨던 그 약속을 영원히 이룬다.

“선한 사람은 마음의 쌓은 선에서 선을 내고 악한 자는 그 쌓은 악에서 악을 내나니 이는 마음의 가득한 것을 입으로 말함이니라”

“이와 같이 좋은 나무마다 아름다운 열매를 맺고 못된 나무가 나쁜 열매를 맺나니 좋은 나무가 나쁜 열매를 맺을 수 없고 못된 나무가 아름다운 열매를 맺을 수 없느니라 아름다운 열매를 맺지 아니하는 나무마다 찍혀 불에 던지우느니라”

“사람이 시험을 받을 때에 내가 하나님께 시험을 받는다 하지 말찌니 하나님은 악에게 시험을 받지도 아니하시고 친히 아무도 시험하지 아니하시느니라 오직 각 사람이 시험을 받는 것은 자기 욕심에 끌려 미혹됨이니”

“저희가 이웃에게 각기 거짓을 말함이여 아첨하는 입술과 두 마음으로 말하는도다 여호와께서 모든 아첨하는 입술과 자랑하는 혀를 끊으시리니”

“그 배 아래는 날카로운 와륵 같으니 진흙 위에 타작 기계같이 자취를 내는구나 깊은 물로 솥의 물이 끓음 같게 하며 바다로 젖는 향기름 같게 하고 자기 뒤에 광채나는 길을 내니 사람의 보기에 바닷물이 백발 같구나 땅 위에는 그것 같은 것이 없나니 두려움 없게 지음을 받았음이라”

“우리가 여호와를 배반하고 인정치 아니하며 우리 하나님을 좇는 데서 돌이켜 포학과 패역을 말하며 거짓말을 마음에 잉태하여 발하니”

“그러나 이 사람들은 본래 잡혀 죽기 위하여 난 이성 없는 짐승 같아서 그 알지 못한 것을 훼방하고 저희 멸망 가운데서 멸망을 당하며”

“오직 의롭게 행하는 자, 정직히 말하는자, 토색한 재물을 가증히 여기는 자, 손을 흔들어 뇌물을 받지 아니하는 자, 귀를 막아 피 흘리려는 꾀를 듣지 아니하는 자, 눈을 감아 악을 보지 아니하는 자 그는 높은 곳에 거하리니 견고한 바위가 그 보장이 되며 그 양식은 공급되고 그 물은 끊치지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

“그러므로 너희 총명한 자들아 내 말을 들으라 하나님은 단정코 악을 행치 아니하시며 전능자는 단정코 불의를 행치 아니하시고 사람의 일을 따라 보응하사 각각 그 행위대로 얻게 하시나니 진실로 하나님은 악을 행치 아니하시며 전능자는 공의를 굽히지 아니하시느니라”

“오직 주는 여호와시라 하늘과 하늘들의 하늘과 일월성신과 땅과 땅 위의 만물과 바다와 그 가운데 모든 것을 지으시고 다 보존하시오니 모든 천군이 주께 경배하나이다”

“하나님이 가라사대 우리의 형상을 따라 우리의 모양대로 우리가 사람을 만들고 그로 바다의 고기와 공중의 새와 육축과 온 땅과 땅에 기는 모든 것을 다스리게 하자 하시고”

“여호와 하나님이 그 사람을 이끌어 에덴 동산에 두사 그것을 다스리며 지키게 하시고”

“그가 낙원으로 이끌려 가서 말할 수 없는 말을 들었으니 사람이 가히 이르지 못할 말이로다”

“저희가 주의 나라의 영광을 말하며 주의 능을 일러서 주의 능하신 일과 주의 나라의 위엄의 영광을 인생에게 알게 하리이다 주의 나라는 영원한 나라이니 주의 통치는 대대에 이르리이다”

k-Unspeakable words-1

참 아름다워라

생명의 근원되신 아버지와 그의 아들이시오 창조자이신 그리스도를 아는 자는 이 말씀을 안다면 이를 지키면 은혜와 유익이 있을 것이요 아버지와 아들을 모르는 자는 말씀에 자신의 생명이 있으니 이 은혜를 입는 것이 유익하다.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태그 구름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